2017.03.25 (토)

  • -동두천 -1.0℃
  • -강릉 0.5℃
  • 서울 -1.7℃
  • 흐림대전 2.2℃
  • 흐림대구 4.4℃
  • 박무울산 6.3℃
  • 흐림광주 4.3℃
  • 연무부산 7.6℃
  • -고창 4.1℃
  • 흐림제주 6.8℃
  • -강화 -0.6℃
  • -보은 1.5℃
  • -금산 2.3℃
  • -강진군 5.6℃
  • -경주시 4.6℃
  • -거제 7.3℃

朴 前 대통령 영장여부...檢의 고민,

박 전 대통령은 검찰 조사에서 뇌물 수수와 직권 남용, 공무상 비밀 누설 등 자신이 받고 있는 13가지 혐의를 모두 부인한 것으로 전해졌다. 검찰은 앞서 구속된 피의자들과의 형평성 문제 등을 고려할 때 영장 청구가 불가피하다는 의견이 있는 반면, 전직 대통령이라는 특수성과 곧 있을 대선에 미칠 영향 등을 고려해 불구속 수사를 해야 한다는 의견도 있다.

朴 前 대통령 영장여부...檢의 고민,

검찰이 박근혜 전 대통령 신병처리 문제를 두고 장고에 들어갔다. 검찰은 대선 정국에 미치는 영향 등을 고려해 박 전 대통령에 대한 신속한 수사를 강조해온 만큼' 구속영장을 청구한다면 언제쯤 할 것인가? 검찰은 구속영장 청구는 '피할 수 없는 현실'이라고 말해3~4일 내에구속영장 청구 여부 등을 결정할 가능성이 높다. 이는 사안의 중대성 때문이다. 헌정사상 처음으로 대통령이 파면되고 조기 대선이 치러지게 된 결정적인 원인을 제공한 사람이 박근혜 전 대통령이다. 지금까지 드러난 공범들의 혐의만으로도 수십년의 실형을 살아야 할 정도로 중대한 범법행위를 한 것으로 드러나고 있기 때문에 검찰이 구속영장을 청구하지 않을 수 없을 것이라는 분석이다. 검찰은 박 전 대통령 진술 내용을 분석한 뒤 조만간 김수남 검찰총장에게 수사결과 보고서를 제출할 계..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포토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