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7.14 (금)

  • -동두천 32.2℃
  • -강릉 34.0℃
  • 구름많음서울 32.7℃
  • 구름많음대전 33.0℃
  • 구름많음대구 32.9℃
  • 구름많음울산 34.2℃
  • 구름많음광주 32.3℃
  • 구름조금부산 28.7℃
  • -고창 31.4℃
  • 구름조금제주 29.9℃
  • -강화 29.2℃
  • -보은 33.2℃
  • -금산 32.6℃
  • -강진군 30.0℃
  • -경주시 34.4℃
  • -거제 31.0℃

국제

방사청, 국지방공레이더 연구개발 성공! 북한 소형 무인기까지 탐지 가능해…


(데일리뉴스,시사매거진CEO) 방위사업청(이하 ‘방사청’)은 최근 국지방공레이더를 국내기술로 개발에 성공하였으며, 내년부터 양산에 착수해 육군 군단급과 해병대 서북도서 야전부대에 실전배치 한다고 밝혔다.

국지방공레이더는 3차원 능동위상배열 탐지레이더로서 기존 레이더보다 탐지거리가 뛰어나고, 방위·거리·고도까지 탐지할 수 있다. 특히, 최근 위협이 되고 있는 북한의 소형 무인기까지 탐지가 가능하도록 개발되었다. 또한, 레이더 탑재차량에 별도의 전원공급장치를 연결할 필요 없이 일체형으로 탑재하여 신속한 전개 및 철수가 가능하다.

운용개념은 전방에 전개한 국지방공레이더가 전방위를 탐색 중 적의 항공기, 유도탄, 무인기 등의 표적이 탐지되면, 방공C2A를 통해 즉시 표적위치를 아군의 타격전력에 실시간 전파하여 격멸하는 것이다.

방사청은 2011년 연구개발 주관기관으로 LIG넥스원(주)을 선정하여 개발에 착수하였다. 2015년부터 시험평가를 통해 사용자 요구사항에 따른 레이더 성능을 철저히 검증하였고, 최근 ‘전투용 적합’ 판정을 받고 양산을 위한 ‘규격화’까지 완료하였다.

방사청 지상지휘통제감시사업팀장(육군대령 장광호)은 “국지방공레이더 사업을 성공함으로써 우리군의 방공작전 능력이 더욱 증강되었다”며, “특히, 최근 위협이 되고 있는 북한 무인기에 효과적으로 대응할 수 있게 되었다.” 고 밝혔다.

한편, 방사청은 지난달 말 국지 방공작전을 수행하기 위해 군단 및 사단지역의 방공 무기체계를 네트워크로 연결해 자동화한 방공C2A 개발에 성공하였다고 밝힌 바 있다. 이로써 탐지체계인 국지방공레이더와 전파체계인 방공C2A가 모두 개발되어 표적 탐지부터 상황 공유, 타격· 격멸에 이르기 까지 효과적 작전 수행이 가능해졌다고 전했다.


방사청, 장보고-Ⅱ급 잠수함 '유관순함' 해군 인도, 연말 실전 배치 (데일리뉴스,시사매거진CEO) 방위사업청(이하 ‘방사청’)은 7월 10일 오전 10시에 대우조선해양 거제 조선소에서 장보고-Ⅱ급 잠수함인 ‘유관순함’ 인도식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2008년 12월 장보고-Ⅱ급 선도함인 손원일함에 이어 오늘 여섯 번째 잠수함을 해군에 인도하는 것이다. 유관순함은 향후 5개월 간 해군에서 임무수행을 위한 승조원 숙달훈련 등의 과정을 거쳐 올해 12월부터 실전 배치할 예정이다. 장보고-Ⅱ급 잠수함은 기존 해군에서 운용 중인 장보고급(209) 잠수함 대비 수중작전 지속능력, 은밀성, 수중 음향탐지 능력, 탑재무장 등 대부분의 주요 성능이 대폭 향상된 잠수함이다. 이로써 80여척의 잠수함 전력을 가진 북한 대비 숫적 열세인 우리 해군의 수중전력이 보강되는 것이다. 방사청 잠수함사업팀장(서기관 최회경)은 “유관순함은 수중에서 300여 개의 표적을 동시에 처리할 수 있고, 연료전지 체계를 탑재하고 있어 필요시 해수면에 부상하지 않고 10일 이상 수중작전이 가능한 세계 최고 수준의 디젤잠수함이다”라며, “뛰어난 수중 작전능력을 바탕으로 대한민국의 해양안보를 수호하는 주역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유관순함은 국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