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4.24 (수)

  • 흐림동두천 16.2℃
  • 흐림강릉 18.9℃
  • 박무서울 17.2℃
  • 흐림대전 16.4℃
  • 흐림대구 15.7℃
  • 울산 16.6℃
  • 흐림광주 18.0℃
  • 부산 16.8℃
  • 흐림고창 16.2℃
  • 구름많음제주 19.0℃
  • 흐림강화 16.9℃
  • 흐림보은 15.4℃
  • 흐림금산 15.1℃
  • 구름많음강진군 17.5℃
  • 구름많음경주시 15.7℃
  • 구름많음거제 17.4℃
기상청 제공

스페인 북한대사관 습격사건 주도자, 암살 피해 은신중

주도자 에이드리언 홍 창 현재 은신중 행적은 변호인도 알 수 없어
AP통신 수사 후반부에 자유조선의 회원 크리스토퍼 안신원 확인 및 기소



지난 2월 22일(현지 시각) 스페인 주재 북한대사관 습격사건의 주도자로 알려진 에이드리언 홍 창이 북한의 암살단을 피해 은신 중이란 내용을 변호인이 밝혔다.

미국의 뉴스매체 CNN에 따르면 변호인 리 월로스키는 "북한 암살단이 보내졌다고 믿을만한 근거가 있다"며 "홍 창이 신변에 위협을 느끼고 있다"고 전했다.

반 북한단체 '자유조선(구 천리마민방위)'의 리더인 홍 창은 2월 22일에 발생한 스페인 북한대사관 습격 사건의 주도자로 스페인 사법당국이 지목한 인물로 지난 18일 미국 수사당국은 홍 창의 아파트를 급습했으나, 당시 홍 창은 집에 없었으며, 월로스키 변호사 또한 홍 창이 지금 어디에 있는지 본인도 모른다고 밝혔다.

월로스키 변호인은 자유조선 회원인 크리스토퍼 안이 습격에 가담한 혐의로 체포돼 기소된 것에 대해서도 반발했다.

그는 크리스토퍼 안은 미국의 영웅라면서 그는 (미국)정부로부터 로스엔젤레스의 구금시설에 갇히는 것 보다 더 나은 대우를 받아야 한다며 주장했다.

이번에 기소된 크리스토퍼 안은 체포이전까진 언론에 이름이 나오지 않았고, 스페인 북한대사관 습격사건의 용의자로 지목되지 않았던 인물이었으나, 21일 AP통신에 따르면 스페인 경찰의 한 수사관은 2월 22일에 발생한 북한대사관 습격사건의 조사 후반부에 크리스토퍼 안의 신원을 확인했으며, 국제 체포영장도 발부되었음을 설명했다.

현재 크리스토퍼 안은 범죄 인부(시인 또는 부인)절차를 밟고 있으며, 변호인측의 요청에 따라 사건은 공개되지 않는다고 UPI통신은 전했다.

다가오는 북러정상회담, 준비 작업 마지막 단계
북러 정상회담 개최사실이 공식화 되었다. 북한의 관영매체 조선중앙통신은 "김정은 동지께서 러시아 대통령 푸틴 각하의 초청에 의하여 곧 러시아를 방문하시게 된다" 며 "방문기간 동안 김정은 동지와 러시아 대통령 사이의 회담이 진행되게 된다"고 보도했다. 조선중앙통신측은 김정은 위원장의 러시아 방문 및 정상회담을 공개했지만, 구체적인 방문 기관과 공식일정, 장소등은 언급하지 않았고, 러시아 역시 북한과 마찬가지로 정확한 일정은 밝히고 있지 않고있다. 러시아의 타스통신(개칭명 이타르타스)은 22일(현지 시각) 드미트리 페스코프 크렘린궁 대변인이 "회담이 준비중이며, 준비작업은 마지막 단계에 접어들었다"면서 "정상 간의 만남은 4월 말 안에 이뤄질 것이라"고 말했지만 아직 구체적인 날짜는 밝히지 않았다고 전했다. 이와 관련해 러시아 일간 코메르산트 신문은 22일(현지시각) 김 위원장이 24일 블라디보스토크에 방문해 25일 푸틴 대통령과 회담을 갖고 26일까지 현지에 머무를 것이라고 보도했다. 코메르산트 신문은 블라디보스토크의 루스키 섬의 극동연방대학에서 정상회담이 열릴 것이며, 김 위원장은 이 대학안에 있는 호텔에서 머물게 될 것이라고 덧붙이며, 또 약 230명 규


스페인 북한대사관 습격사건 주도자, 암살 피해 은신중
지난 2월 22일(현지 시각) 스페인 주재 북한대사관 습격사건의 주도자로 알려진 에이드리언 홍 창이 북한의 암살단을 피해 은신 중이란 내용을 변호인이 밝혔다. 미국의 뉴스매체 CNN에 따르면 변호인 리 월로스키는 "북한 암살단이 보내졌다고 믿을만한 근거가 있다"며 "홍 창이 신변에 위협을 느끼고 있다"고 전했다. 반 북한단체 '자유조선(구 천리마민방위)'의 리더인 홍 창은 2월 22일에 발생한 스페인 북한대사관 습격 사건의 주도자로 스페인 사법당국이 지목한 인물로 지난 18일 미국 수사당국은 홍 창의 아파트를 급습했으나, 당시 홍 창은 집에 없었으며, 월로스키 변호사 또한 홍 창이 지금 어디에 있는지 본인도 모른다고 밝혔다. 월로스키 변호인은 자유조선 회원인 크리스토퍼 안이 습격에 가담한 혐의로 체포돼 기소된 것에 대해서도 반발했다. 그는 크리스토퍼 안은 미국의 영웅라면서 그는 (미국)정부로부터 로스엔젤레스의 구금시설에 갇히는 것 보다 더 나은 대우를 받아야 한다며 주장했다. 이번에 기소된 크리스토퍼 안은 체포이전까진 언론에 이름이 나오지 않았고, 스페인 북한대사관 습격사건의 용의자로 지목되지 않았던 인물이었으나, 21일 AP통신에 따르면 스페인 경찰의 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