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14 (수)

  • 구름많음동두천 32.9℃
  • 구름많음강릉 26.2℃
  • 구름많음서울 35.5℃
  • 구름많음대전 33.8℃
  • 구름많음대구 32.0℃
  • 흐림울산 28.6℃
  • 구름많음광주 34.3℃
  • 구름많음부산 32.9℃
  • 구름많음고창 31.5℃
  • 구름많음제주 30.4℃
  • 구름많음강화 32.5℃
  • 구름많음보은 32.9℃
  • 구름많음금산 33.0℃
  • 구름많음강진군 33.2℃
  • 흐림경주시 28.2℃
  • 구름조금거제 34.4℃
기상청 제공

평화가 경제다

취업자 수·실업자 수 동반상승

제조업 등 민간부문 고용활력 둔화

지난달 취업자 수가 1년 6개월 만에 최대 폭으로 증가한 것으로 나타난 가운데 실업률도 3.9%로 0.2%p 상승했다.

 

통계청이 14일 발표한 ‘2019년 7월 고용동향’에 따르면 취업자 수는 2738만3천명으로 작년 동기보다 29만9천명 늘었다.

 

증가폭은 2018년 1월 이래 가장 컸고, 5월 이후 20만명대를 유지했다. 올해 취업자 수는 1월에는 1만9천명 증가하는 데 그쳤지만 2월 26만3천명, 3월 25만명, 4월 17만1천명, 5월 25만9천명, 6월 28만1천명 늘어나며 증가세를 보이고 있다.

 

15세 이상 전체 고용률은 61.5%로 1년 전보다 0.2%p 올랐다. 15~64세 고용률(OECD비교기준)은 67.1%로 전년동월대비 0.1%p, 청년층(15∼29세) 고용률은 44.1%로 0.5%p 각각 상승했다.

 

지난달 취업자를 산업별로 보면 보건업 및 사회복지서비스업(14만6천명, 7.0%), 숙박 및 음식점업(10만1천명, 4.4%), 예술·스포츠·여가관련서비스업(6만5천명, 14.6%) 등에서 많이 늘었다. 반면 제조업(-9만4천명, -2.1%), 도매 및 소매업(-8만6천명, -2.3%), 공공행정·국방 및 사회보장행정(-6만3천명, -5.5%) 등에서 줄었다.

 

종사상 지위별로는 임금근로자 중 상용근로자가 43만8천명 증가했으나, 임시근로자는 8만 7천명, 일용근로자는 3천명 각각 감소했다. 비임금근로자 중 고용원 없는 자영업자가 11만3천명 늘었으나, 고용원 있는 자영업자는 13만9천명, 무급가족종사자는 2만4천명 각각 줄었다.

 

실업자는 109만7천명으로 전년동월대비 5만8천명(5.6%) 증가했다. 40대에서는 감소했으나 60세이상, 20대, 30대, 50대에서 늘었다. 실업률은 3.9%로 전년동월대비 0.2%p 상승했다.

 

취업자 수와 실업자 수가 동반상승했다는 것은 취업자 수 증가를 낙관적인 측면에서만 볼 수 없다는 의미로 풀이된다.

 

LG경제연구원이 지난 4월 발표한 ‘2019년 국내외 경제전망’에 따르면 경기둔화로 고용의 어려움도 지속될 전망이다. 지난해 급감한 취업자 증가수가 올해 다시 20만명대로 높아졌지만 경기회복에 따른 고용확대로 판단하기는 어렵다는 게 연구원의 설명이다.

 

연구원은 2016년 이후 매년 2월을 계기로 연간 취업자 증감이 큰 폭의 등락을 반복하는 모습을 나타내고 있으며 특히 50대 이상의 경제활동인구 통계에 이러한 변화가 집중되고 있는데 이는 정부의 공공근로 일자리 변화나 통계작성 방식의 변화 등 일시적 요인이 작용했을 가능성이 있는 것으로 보고 있다.

 

특히 보건복지 부문을 중심으로 공공고용 확대 추세가 이어지겠지만 민간부문의 고용활력은 점차 둔화될 전망이며 수출 및 설비투자 부진으로 제조업 고용이 위축되는 가운데 소비회복 지연으로 자영업 취업자도 감소세를 보일 전망이다.

 

또한 지난해 하반기로 갈수록 가계부문의 소비증가세는 낮아지는 가운데 정부소비가 크게 늘어나는 모습을 보였다. 하반기 정부소비는 경제성장률을 0.9% 끌어올리는 역할을 했으며 정부의 이전지출 및 공공부문 고용확대 역시 가계소득을 늘리는 데 기여하는 등 소비의 정부의존도가 높아지고 있다는 점도 저성장기조전환에 따른 문제점으로 보인다.

 




과기여성새일센터, ‘제약·바이오 분자진단 전문인력 양성과정’ 수료식 치러
(평화데일리뉴스) 미취업·경력단절 이공계 여성 20명을 선발하여 지난 6월 24일부터 진행된 '제약·바이오 분자진단 전문 인력 양성과정' 교육 과정 수료식이 8월 13일에 치러졌다. 서울과학기술여성새로일하기센터(이하 과기여성새일센터)가 2016년부터 운영하고 있는 이 교육과정은 실무 역량강화를 중심으로 운영된다. 특히 실습협력기관(융합기술교육원, 이매스, 퍼킨엘머사)과 연계하여 진행하는 세포주 배양 관리 및 유전자 Cloning, 분자진단기기분석, 동물세포배양실험, 진단용 샘플처리, HPLC, LC-MS, GC, ICP-MS 등 분석기기 실습교육이 강점이다. 실무 중심 전문 교육과 더불어 현직자와의 직무·취업 멘토링, 관련 분야 전문가의 자기소개서 및 면접 클리닉 등의 취업 연계 프로그램으로 2018년 전체 수강생 80%가 바이넥스, CJ제일제당, 삼천당제약, 종근당, 대화제약, 아주약품, GC녹십자, 삼성바이오로직스 등에 취업 성공하였다. 한 수료생은 8주간의 실무 위주 교육과 전·현직 교수님들의 지도 로 높은 직무역량을 갖출 수 있었으며 개인 포트폴리오에도 도움을 받아 제약·바이오 직무에 대한 이해와 현장 실무 경험으로 취업에 자신감이 생겼다고 소감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