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29 (목)

  • 흐림동두천 18.9℃
  • 구름많음강릉 28.7℃
  • 천둥번개서울 20.3℃
  • 흐림대전 26.5℃
  • 박무대구 25.0℃
  • 흐림울산 23.2℃
  • 흐림광주 24.0℃
  • 흐림부산 23.4℃
  • 흐림고창 23.7℃
  • 제주 21.8℃
  • 구름많음강화 27.1℃
  • 흐림보은 24.7℃
  • 흐림금산 24.3℃
  • 흐림강진군 22.4℃
  • 흐림경주시 23.8℃
  • 흐림거제 24.5℃
기상청 제공

동아시아탐방

고려시대의 이모저모를 찾아서... 고려도경, 숨은 그림 찾기 국제학술심포지엄 개최

고려시대의 중요 사료 고려도경에 대해 다양한 시선으로 바라보고 살핀다.

 

문화재청 국립문화재연구소(소장 최종덕)는 고려시대 중요 사료인 고려도경에 대한 국제학술심포지엄을 9월 6일 서울 국립고궁박물관에서 개최한다.

 

고려시대의 중요 사료인 고려도경은 선화봉사고려도경(宣和奉使高麗圖經)으로 고려인이 아닌 송나라의 사신 서긍(徐兢)이 1123년(인종 1년) 송나라 휘종(徽宗, 1082-1135)의 명을 받고, 고려에 한달 남짓 머무르다 귀국한 후 이듬해에 고려 문화에 대해 글과 그림으로 저술한 것으로 알려진 책이다.

 

고려도경에는 고려의 이모조모를 글로 설명하고 형상을 그릴 수 있는 것은 그림으로 덧붙이는 형식으로 구성되어 있었으나, 현재는 그림 부분은 전해지지 않고, 글 부분만 남겨져 있다. 송나라 사신의 눈에 비친 그 당시의 고려 개경과 풍속, 물건 등을 폭넓게 기록하고 있어 고려 시대 연구에 매우 중요한 사료로서 평가받는다.

 

 

이번 국제학술심포지엄에선 고려도경에서 전해지지 않고 있는 그림 부분을 다양한 시각으로 상상하고 재현하기 위한 것으로 그중에서도 그릇과 청자, 향로 등 공예와 관련된 부분을 총 8개의 주제로 나눠서 살피고, 발표이후 발표자와 토론자 및 참석자들과 함께 고려도경에 수록된 기명과 고려의 공예, 문화에 대해 다양한 시각에서 이야기하는 종합토론 시간이 마련되어 있다. 종합토론에선 각자 고려도경 속에서 찾아낸 그림을 서로 비교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다.

 

이번 심포지엄은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자료집은 현장에서 배포된다.올해 50주년을 맞이한 문화재청 국립문화재연구소는 책임운영기관으로서 더욱 유연하고 다양한 시각으로 문화유산을 연구하고 활용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할 것이다.





고려시대의 이모저모를 찾아서... 고려도경, 숨은 그림 찾기 국제학술심포지엄 개최
문화재청 국립문화재연구소(소장 최종덕)는 고려시대 중요 사료인 고려도경에 대한 국제학술심포지엄을 9월 6일 서울 국립고궁박물관에서 개최한다. 고려시대의 중요 사료인 고려도경은 선화봉사고려도경(宣和奉使高麗圖經)으로 고려인이 아닌 송나라의 사신 서긍(徐兢)이 1123년(인종 1년) 송나라 휘종(徽宗, 1082-1135)의 명을 받고, 고려에 한달 남짓 머무르다 귀국한 후 이듬해에 고려 문화에 대해 글과 그림으로 저술한 것으로 알려진 책이다. 고려도경에는 고려의 이모조모를 글로 설명하고 형상을 그릴 수 있는 것은 그림으로 덧붙이는 형식으로 구성되어 있었으나, 현재는 그림 부분은 전해지지 않고, 글 부분만 남겨져 있다. 송나라 사신의 눈에 비친 그 당시의 고려 개경과 풍속, 물건 등을 폭넓게 기록하고 있어 고려 시대 연구에 매우 중요한 사료로서 평가받는다. 이번 국제학술심포지엄에선 고려도경에서 전해지지 않고 있는 그림 부분을 다양한 시각으로 상상하고 재현하기 위한 것으로 그중에서도 그릇과 청자, 향로 등 공예와 관련된 부분을 총 8개의 주제로 나눠서 살피고, 발표이후 발표자와 토론자 및 참석자들과 함께 고려도경에 수록된 기명과 고려의 공예, 문화에 대해 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