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03 (화)

  • 흐림동두천 26.6℃
  • 흐림강릉 21.0℃
  • 흐림서울 27.4℃
  • 대전 23.1℃
  • 흐림대구 22.0℃
  • 흐림울산 23.6℃
  • 광주 24.0℃
  • 흐림부산 25.7℃
  • 흐림고창 25.4℃
  • 흐림제주 26.1℃
  • 흐림강화 26.1℃
  • 흐림보은 21.9℃
  • 흐림금산 21.8℃
  • 흐림강진군 25.1℃
  • 흐림경주시 22.9℃
  • 흐림거제 24.4℃
기상청 제공

동아시아탐방

뚜르드DMZ 2019 대회 2일차, 미국 루카스 볼보인 선수 개인구간 우승

대회 2구간(인제~화천, 113km), 미국 주니어 네셔널팀 루카스 볼보인 우승

 

 

(평화데일리뉴스) 지난 8월 31일 열린 뚜르 드 디엠지 2019 국제청소년 도로사이클 대회 2구간 경기(인제-화천, 113km)에서 미국 주니어 네셔널팀의 루카스 볼보인 선수가 개인구간 우승을 차지했다.

루카스 볼보인(미국 주니어 네셔널팀) 선수는 강화도 인제공설운동장에서 출발하여 화천청소년수련원에서 끝난 대회 2일째 경기에서 2시간 36분 04초의 기록으로 가장 먼저 결승선을 통과했다.

개인구간 2위는 빌러브로어트 빌 부하트 팀(네델란드)의 크라인슨 얄테 , 3위는 아라파호 힌카피 P/B BMC 레이싱팀(미국)의 에이든 맥닐 선수가 각각 차지했다.

개인종합선두는 2구간에서 우승한 루카스 볼보인(미국 주니어 네셔널팀) 선수가 2위 크라인슨 얄테(빌러브로어트 빌 부하트 팀)와 4초 차이로 개인종합 1위를 차지하며 옐로저지를 입었다. 개인종합 3위 역시 개인구간 3위를 차지한 에이든 맥닐(아라파호 힌카피 P/B BMC 레이싱팀) 선수가 차지했다.

구간단체 1위로는 어제 구간단체 우승팀인 빌러브로어트 빌 부하트 팀(네델란드)이 우승하며 구간단체종합까지 1위를 지키고 있다.

우리나라 선수 중에서는 개인구간에서 양양고등학교의 성창준 선수가 2시간 36분 06초로 9위를 기록하였으며, 개인종합에서는 경기도연합팀의 김태호(가평고등학교)선수가 4시간 30분 08초로 20위를 기록 우리나라 선수중에서 가장 높은 순위를 기록했다.

이날 대회는 동호인 대회인 ‘Tour de DMZ 2019 마스터즈 사이클투어’도 함께 열렸으며, 2구간(인제공설운종장-화천청소년수련원, 87.8km)경기에서는 팀 슈티스미스_루디의 이진영 선수가 1위, 법무법인 국민자이언트의 황상철 선수가 2위, 첼로 페달마피아 M의 전혜원 선수가 3위를 각각 차지했다.

1구간과 2구간 성적을 합친 개인 종합 선두는 2구간 우승자인 슈티스미스_루디의 이진영 선수가 차지했다.

8월 30일 개막된 뚜르 드 디엠지 2019 국제청소년 도로사이클 대회는 5일 동안 고성, 인체, 화천, 연천, 김포를 거쳐 강화까지 510km를 달리며 9월 3일 강화도 고인돌체육관에서 대장정의 막이 내린다.

뚜르 드 디엠지(Tour de DMZ) 국제자전거 대회는 국제청소년 도로사이클대회(8월 30일~9월 3일), 동호인 대회인 마스터즈 도로 사이클투어(8월 30일~9월 1일), 인제 자전거 투어(8월 31일~9월 1일) 등 세 개 대회가 함께 열리는 국내의 대표적인 자전거 대회다.

대회 셋째 날인 지난 9월 1일에는 강원도 화천군 청소년수련원에서 경기도 연천군 연천공설운동장까지 128km를 달렸다.


내년 기술자립 원년, 혁신성장에 집중 투자한다
문재인 대통령은 29일 “정부는 우리가 당면한 대내외적 상황과 재정 여건까지를 종합적으로 고려해 확장적으로 내년도 예산을 편성했다”며 “이번에 정부가 편성한 예산은 아무도 흔들 수 없는, 강한 경제, 강한 나라로 가는 발판을 만드는데 특별히 주안점을 두었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청와대에서 주재한 임시 국무회의에서 이같이 설명하며 “지금은 그 어느 때보다 재정의 역할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정부는 이날 임시 국무회의에서 올해보다 9.3% 늘어난 513조5천억원 규모의 내년도 예산안을 심의·의결했다. 문 대통령은 “재정은 국가정책을 실현하는 수단이고 예산안에는 우리 사회가 가야 할 방향과 목표가 담겨 있다”며 “일본의 경제 보복 와중에 강한 경제, 강한 나라로 가기 위한 정부의 특별한 의지를 담아 예산안을 편성한 만큼 앞으로의 과정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내년도 예산안에 대한 폭넓은 국민적 공감대를 형성하고, 앞으로 있을 국회의 예산심사가 국민의 눈높이에서 원만하게 이뤄지도록 국회의 이해와 협조를 구하는 데 최선을 다해 주기 바란다”고 주문했다. 내년도 정부 예산안에 따르면 혁신성장 부문에는 총 15조9천억원을 투입할 계획으로, 주

2020 동아시아문화도시 한국 순천 중국 양주 일본 기타큐슈
문화체육관광부(이하 문체부) 박양우 장관은 지난 29일과 30일 양일간 인천 송도 컨벤시아에서 열린 ‘제11회 한·중·일 문화장관회의’에서 중국 뤄수강 문화여유부장, 일본 시바야마 마사히코 문부과학성 대신과 함께 한・중・일 3국 간 향후 10년을 향한 문화교류협력 비전을 심도 있게 논의하고 공유했다. 올해로 11회를 맞이한 ‘한・중・일 문화장관회의’에서는, 2007년 중국에서 열린 제1회 회의를 시작으로 이번 회의까지 지속적으로 한·중·일 3국 공통 문화 관련 의제를 발굴하고, 상호 협력의 기본 원칙과 실천 의지를 담은 공동합의문을 발표해 왔다. ‘인천선언문’ 발표 이번 회의에서는 지난 10회에 걸친 한·중·일 문화장관회의의 성과를 돌아보고 향후 한·중·일 3국의 문화교류 협력을 확대‧발전시키기 위한 공동합의문인 ‘인천선언문’을 발표했다. ‘인천선언문’에서는 한·중·일 문화장관회의가 지난 10년간 상호 존중과 호혜의 원칙하에 서로의 문화다양성을 증진하고 동아시아 지역의 평화 구축에 기여했다는 점을 확인하고, 향후 10년간의 새로운 문화협력 방안으로서 미래세대인 청소년 간 교류, 4차 산업혁명 시대 도래에 따른 문화 협력 방안을 마련해 추진해 나갈 것을

우리나라 최초의 여성인권선언문, 「여권통문」기념을 위한 표석 설치
여성가족부(장관 진선미)는 30일 신한은행 백년관 마당(서울시 중구)에서 일반국민 등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여권통문 기념 표석 제막식」을 개최했다. ‘여권통문’은 지금으로부터 121년 전인 1898년 9월 1일, 서울 북촌 출신의 이소사(나이든 기혼여성)와 김소사의 이름으로 작성된 우리나라 최초의 여성인권선언문으로 여성의 평등한 교육권, 직업권, 참정권을 주장하는 내용이 담겨있다. ‘여권통문’을 구현하기 위해 최초의 여성단체 ‘찬양회’와 최초의 민간사립여학교 ‘순성여학교’를 설립하였는데, 이를 결의한 장소인 당시 ‘홍문섯골 사립학교’ 자리(현 신한은행 백년관 앞)에 표석이 설치된다. 여성가족부는 그 동안 여권통문의 존재와 역사적 가치를 국민들에게 알리기 위해 2014년「북촌에서 온 편지」특별전을 시작으로 2018년 「여권통문 심포지엄」, 「오늘, 여권통문을 다시 펼치다」특별전 등을 개최했다. 이 과정에서 ‘홍문섯골 사립학교’ 자리(현 신한은행 백년관 앞)가 밝혀졌으며, 서울시문화재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표석 설치를 확정하고, 신한은행의 협조를 통해 장소를 제공받았다. 제막식 시작 전 사전행사로 100분간 진행되는 「역사투어–여권통문 여행길 ’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