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24 (화)

  • 맑음동두천 19.1℃
  • 맑음강릉 21.6℃
  • 맑음서울 20.9℃
  • 맑음대전 18.9℃
  • 맑음대구 18.6℃
  • 맑음울산 20.5℃
  • 맑음광주 19.5℃
  • 맑음부산 21.5℃
  • 맑음고창 20.9℃
  • 맑음제주 22.9℃
  • 맑음강화 21.7℃
  • 맑음보은 13.8℃
  • 구름많음금산 15.7℃
  • 맑음강진군 21.1℃
  • 맑음경주시 21.3℃
  • 구름조금거제 21.7℃
기상청 제공

동아시아탐방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 음악극 ‘정조와 햄릿’ 선보여

생사의 기로에 선 두 남자, 정조와 햄릿의 격돌
정조와 햄릿을 통해 본 복수의 심리학
종묘제례악과 덴마크 민요 차용, 현대극을 품는 전통음악의 반전 매력 눈길

 

 

(평화데일리뉴스)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이 음악극 ‘정조와 햄릿’을 9월 28일(토)부터 10월 6일(일)까지 매주 토일 오후 7시 국회 잔디마당에서 선보인다.

음악극 ‘정조와 햄릿’은 2016년 초연 이래 1만5천여 명의 선택을 받은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의 대표적인 스테디셀러다. 매 년마다 박경훈, 이아람 등 국악계에서 활발하게 활동 중인 음악감독을 주축으로 동시대 전통음악의 트렌드를 선도하며 창작국악과 연극, 현대무용이 함께한 화려한 볼거리를 자랑한다.

음악극 ‘정조와 햄릿’에서는 사도세자의 죽음 앞에 어머니 혜경궁 홍씨에게 원망과 효심을 동시에 품었던 정조와 갑작스러운 부왕의 죽음과 어머니에 대한 원망에 사로잡힌 햄릿이 한 무대에서 만난다. 생사의 기로 앞에선 동병상련의 두 주인공이 시공간을 초월한 만남을 통해 스스로의 운명을 개척해 나간다. 원한과 복수, 용서와 화해 등 동서고금을 막론한 인간의 내밀한 모습을 섬세한 창작국악과 역동적인 현대무용으로 담았다.

이우천 연출은 정조와 햄릿이라는 동서양의 극적인 인물을 대비 시켜 인간의 근원적 모습을 마주하고자 극과 음악의 조화에 힘썼으며, 박준희 안무가는 인물의 내적 갈등을 시각화하는 움직임을 통해 이야기의 몰입감을 높였다. 이번 무대는 독창적인 전통음악을 빚어내는 라예송 작곡가가 합류했다. 라예송 작곡가 특유의 미니멀하고 감각적인 음악이 기대를 모은다. 햄릿의 배경에는 덴마크 민요 선율이 정조의 무대에는 종묘제례악과 거문고 산조를 차용했다. 라예송 작곡가는 “전통음악들이 어떻게 현대극에 묻어나는지 보는 재미가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 정성숙 이사장은 “이번 음악극은 현대적 공간에서 전통의 동시대성을 모색하는 ‘The Art Spot Series’의 일환으로 전통예술의 색다른 매력을 발견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국립중앙청소년수련원, 사회배려대상청소년캠프 운영
(평화데일리뉴스) 국립중앙청소년수련원은 청소년체험활동 참여가 어려운 사회배려대상 장애청소년을 수련원으로 초청하여 ‘둥근세상만들기 장애 청소년캠프’를 지난 17일부터 2박 3일 일정으로 운영하였다고 밝혔다. 한길학교와 협업으로 진행된 캠프는 70여명의 장애청소년들이 참가하였으며 사회에서 공동생활을 해내는 힘이나 기량을 높여주기 위한 활동프로그램을 체험하였다. 특히 프로그램은 참가 청소년 발달 특성을 고려하여 스스로 해결하고 서로 도와 어떤 문제를 풀어가는 신체활동 기반 자립 활동프로그램으로 구성되었다. 주요 프로그램으로는 첫째 날 여는 마당을 시작으로 참가 청소년들의 관계 형성을 위한 팀빌딩프로그램과 안전의식을 높이기 위한 방재 프로그램으로 소화기 사용법, 상황별 신고하기, CPR교육 등이 진행되었다. 두 번째 날은 수상활동 중 안전사고가 발생하면 스스로 생명을 지킬 수 있도록 생존수영프로그램과 협업능력 향상프로그램으로 조별 텐트를 설치하여 숙영지를 만들고 쉴 수 있는 야영 체험프로그램 등 다채로왔다. 마지막으로 사회성 역량 함양을 위한 장기자랑 및 레크리에이션 프로그램이다. 세 번째 날에는 한국우편산업진흥원과 연계하여 스스로 자기를 알리는 자기표현 프로그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 음악극 ‘정조와 햄릿’ 선보여
(평화데일리뉴스)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이 음악극 ‘정조와 햄릿’을 9월 28일(토)부터 10월 6일(일)까지 매주 토일 오후 7시 국회 잔디마당에서 선보인다. 음악극 ‘정조와 햄릿’은 2016년 초연 이래 1만5천여 명의 선택을 받은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의 대표적인 스테디셀러다. 매 년마다 박경훈, 이아람 등 국악계에서 활발하게 활동 중인 음악감독을 주축으로 동시대 전통음악의 트렌드를 선도하며 창작국악과 연극, 현대무용이 함께한 화려한 볼거리를 자랑한다. 음악극 ‘정조와 햄릿’에서는 사도세자의 죽음 앞에 어머니 혜경궁 홍씨에게 원망과 효심을 동시에 품었던 정조와 갑작스러운 부왕의 죽음과 어머니에 대한 원망에 사로잡힌 햄릿이 한 무대에서 만난다. 생사의 기로 앞에선 동병상련의 두 주인공이 시공간을 초월한 만남을 통해 스스로의 운명을 개척해 나간다. 원한과 복수, 용서와 화해 등 동서고금을 막론한 인간의 내밀한 모습을 섬세한 창작국악과 역동적인 현대무용으로 담았다. 이우천 연출은 정조와 햄릿이라는 동서양의 극적인 인물을 대비 시켜 인간의 근원적 모습을 마주하고자 극과 음악의 조화에 힘썼으며, 박준희 안무가는 인물의 내적 갈등을 시각화하는 움직임을 통해 이야기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