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18 (금)

  • 맑음동두천 18.5℃
  • 구름조금강릉 22.9℃
  • 맑음서울 22.1℃
  • 맑음대전 21.3℃
  • 구름많음대구 22.5℃
  • 구름많음울산 20.9℃
  • 맑음광주 20.8℃
  • 흐림부산 20.4℃
  • 맑음고창 20.3℃
  • 흐림제주 21.6℃
  • 맑음강화 20.2℃
  • 맑음보은 17.7℃
  • 맑음금산 19.4℃
  • 구름많음강진군 20.2℃
  • 구름많음경주시 19.5℃
  • 흐림거제 20.5℃
기상청 제공

전국/지자체

아시아 각국의 명절

비슷하지만 미묘하게 달라

URL복사

내일부터 우리나라 최대 명절 가운데 하나인 추석 연휴가 시작된다. 고향을 찾는 사람들은 분주하게 계획을 세우거나 이미 고향을 향한 발길을 뗐을 가능성도 높다. 그렇다면 우리나라가 아닌 다른 아시아 국가들에도 추석이라는 명절이 있을까?

 

 

추석이란 한해의 수확물을 가족, 이웃과 함께 나누는 명절이다. 그런데 만약 한해에 이런 날이 많으면 굳이 명절이 될 필요는 없다. 다모작이 가능한 동남아시아에 ‘추석’과 같은 명절이 없는 것은 바로 이런 이유 때문이다. 거기다가 몽골 등의 유목 문화권에서는 한곳에 정착해 농사를 짓지 않으니 이런 추석이 존재할 이유가 없다. 따라서 추석은 우리나라에만 있는 매우 독특한 명절이라고 할 수 있다.

 

 

우리나라의 추석 개념과 가장 유사한 것이 바로 중국의 중추(中秋)절이다. 보름달처럼 둥근 월병을 먹으면서 ‘보름달처럼 모든 일이 원만하게 해결되기를 기원하는 행사’이다. 중국과 인접해 있는 베트남은 중국의 영향으로 인해 ‘쭝투(Trung Thu)’라는 명절이 있다.

 

 

마찬가지로 베트남식 월병, 혹은 베트남식 송편인 ‘느엉떡’을 먹는다. 베트남과 이웃한 캄보디아에는 ‘프춤 벤’이라고 해서 ‘조상의 날’이라는 것이 있다. 하지만 가족끼리 모이는 것이 아니라 가까운 사원에 가서 승려에게 공양을 바친다.

 

 

일본에도 음력 7월과 8월에 ‘오추겐’와 ‘오봉’이라는 명절이 있다. 이날 일본인들은 친척이나 평소 신세를 진 사람에게 선물을 보내며, 선물을 받은 사람은 답례를 보내는 풍습이 있다. 아시아 각국의 명절은 이렇듯 약간 비슷해 보이지만, 다소간의 차이가 있는 것은 사실이다. 하지만 누군가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하고, 풍요로운 마음을 느끼는 것은 비슷하지 아닐까? [참고: 박영수, ‘아시아의 추석문화’, 다문화 가족지원 포탈사이트 ‘다누리’ 게재]


평화가 경제다

더보기

글로벌파트너십

더보기
코베카, 재한 베트남 외국인 근로자들을 위한 코로나 시대에 특성화된 비대면 대출 공급 시스템 협약 (MOU) 맺어...
코베카, 재한 베트남 외국인 근로자들을 위한 코로나 시대에 특성화된 비대면 대출 공급 시스템 협약 (MOU) 맺어... (사)한베경제문화협회(코베카)와 ㈜론베이스 파트너스 및 컴제이제이는 재한 베트남 및 아시아 근로자들의 복지향상을 위한 대출 플랜 협약을 체결했다고 27일 밝혔다. 코베카 권성택 상근부회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재한 베트남 및 아시아 근로자들의 한국에서의 열악한 금융 대출 방식을 코베카 대출 복지 시스템으로 금융환경에서 소외된 외국인근로자들의 복지환경개선에 디딤돌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론베이스 파트너스(대표 김지환)는 국내 최초 외국인 근로자 비대면 무담보 신용 대출 시스템(DGB 캐피탈 E-9 대출)으로 재한 베트남 및 아시아 근로자들의 금융 복지에 차별적 대출상품을 중개하는 서비스를 제공하며 차후 다양한 방식의 대출 시스템을 개발하여 외국인 근로자들의 복지에 기여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DGB 캐피탈 E-9 대출 플랜은 국내 최초 외국인 근로자 비대면 신용대출 시스템으로 E-9 VISA 보유자인 베트남, 미얀마, 캄보디아, 네팔, 스리랑카 외국인 근로자 대상인 대출 서비스다. 대출금액은 최소 500만원에서 최대 1500만원까지 가

전국방방곡곡

더보기

동아시아탐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