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24 (일)

  • 흐림동두천 16.3℃
  • 흐림강릉 14.7℃
  • 서울 18.5℃
  • 박무대전 18.9℃
  • 구름많음대구 17.2℃
  • 박무울산 13.8℃
  • 구름많음광주 18.4℃
  • 구름많음부산 15.1℃
  • 구름많음고창 17.8℃
  • 맑음제주 18.9℃
  • 흐림강화 16.3℃
  • 흐림보은 16.0℃
  • 흐림금산 16.3℃
  • 구름조금강진군 13.8℃
  • 구름많음경주시 13.7℃
  • 구름많음거제 12.8℃
기상청 제공

이슈엔오피니언

한국 치맥열풍, 아시아로 확장

홍콩, 중국, 일본에서 큰 인기

치킨을 안주로 해서 맥주를 마시는 우리나라의 ‘치맥’ 문화가 아시아로 퍼져 나가고 있다. 이는 해외 현지에서 우리나라 치킨 프랜차이즈의 확대와 한국 맥주의 수입실적이 보여주고 있다. 우선 가장 빠르게 치맥 문화가 퍼져나가고 있는 곳은 홍콩이다.

 

지난 7월 3일 홍콩 통계청에서는 ‘홍콩으로의 맥주 수입국 1위는 한국이다’라고 밝혔다. 수익액은 한화 426억 원이 넘어서 전년도의 수입액보다도 약 4% 정도 증가한 수준이다.

 

 

이와 동시에 치킨 프랜차이즈도 많이 진출하고 있다. 굽네치킨은 지난 2014년 처음으로 홍콩에 진출한 이후 계속해서 지점을 늘려왔으며, 특히 달콤한 치킨이 홍콩인들의 입맛을 사로잡고 있다. 네네치킨 역시 2015년 홍콩 랭함 지역에 첫 진출한 이후 5호점까지 열었다.

 

 

지난 2016년에는 중국의 관광객인 유커 4,500명이 월미도를 찾아 치맥 파티를 열기도 했다. 당시 치킨 3,000마리, 감자튀김 750개, 캔맥주 4,500개가 공수되기도 했다. 한국의 치맥을 즐긴 이들이 중국에서도 한국 치맥을 즐길 것이라는 사실은 어렵지 않게 예상할 수 있다.

 

일본에서 ‘한국의 거리’로 불리는 신오오쿠보에서도 치맥은 인기를 얻고 있다. 현재 이곳 거리에서는 한국 치킨집에 속속 들어서고 있으며 일본인들은 심지어 닭똥집까지 맛있게 먹는다는 전언. 이렇게 한국의 치맥이 아시아로 확대되는 것은 드라마로 인한 한류 열풍 때문이다.

 

 

<별에서 온 그대>라는 드라마가 아시아에서 선풍적으로 인기를 끌었으며, 주인공들이 치맥을 먹는 장면이 나온다. 아시아인들은 치맥을 먹으면서 마치 자신이 드라마의 주인공인 ‘전지현’이 된 것 같은 느낌을 갖는다는 것이다. 사실 치맥 문화는 한편으로 보면 의아하기도 하다. 닭을 튀겨서 먹는 문화는 아시아에 공통적인 것이고, 또 맥주를 마시지 않는 아시아 국가도 없다. 그런 점에서 유독 한국의 ‘치맥’이 인기가 있는 것은 그만큼 문화의 힘이 강하기도 하다는 의미이다.


평화가 경제다

더보기
동원F&B, 펫 전문몰 ‘츄츄닷컴’ 오픈하고 반려동물 시장 공략 박차
(평화데일리뉴스) 동원F&B가 펫 전문몰 ‘츄츄닷컴’을 지난 18일 오픈하고 반려동물 시장 공략에 본격적으로 나섰다. ‘츄츄닷컴’은 반려견과 반려묘를 위한 사료와 간식부터 장난감, 이미용품 등 다양한 펫 용품을 판매하는 펫 전문몰이다. ‘츄츄닷컴’에는 동원F&B의 프리미엄 펫푸드 전문 브랜드 ‘뉴트리플랜’과 글로벌 펫푸드 브랜드 ‘뉴트람’ 등 국내외 48개 펫 전문 브랜드가 입점해 있다. 농림축산식품부와 산업연구원에 따르면 국내 반려동물 시장 규모는 2020년는 2조원을 돌파할 것으로 전망된다. 특히 반려동물 관련 시장에서 절대적인 비중을 차지하고 있는 반려견과 반려묘 시장의 성장률은 더욱 가파르다. 동원F&B는 기존 자사가 운영하고 있는 국내 1등 식품 전문 온라인몰 ‘동원몰’을 통해 펫푸드를 판매해왔다. 하지만 반려동물 시장이 성장하면서 펫푸드 외에도 다양한 펫 용품을 종합적으로 취급하는 전문 온라인몰에 대한 니즈가 증가했고 이에 동원F&B는 별도의 온라인몰인 ‘츄츄닷컴’을 새롭게 오픈해 전문적인 펫 서비스를 제공함과 동시에 본격적인 반려동물 시장 공략에 나선다는 계획이다. ‘츄츄닷컴’은 펫 용품을 정기적으로 받아볼 수 있는

글로벌파트너십

더보기
잉글리시헌트, 창립 20주년 기념 ‘2020 통큰 이벤트’ 진행
(평화데일리뉴스) 영어교육 콘텐츠전문기업 ㈜잉글리시헌트(www.englishunt.com)는 5월 20일로 창립 20주년을 맞이하여 홈페이지의 리뉴얼과 함께 유아·초등 영어 교육 콘텐츠인 파닉스헌터와 보카헌터를 본격적으로 출시하는 ‘2020 통큰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잉글리시헌트는 20년동안 심혈을 기울여 대한민국의 영어교육 콘텐츠 연구 및 개발에 매진해 왔다. 2014년도에 한국교육방송공사와 함께 초등영어 교육 콘텐츠인 ‘EBS 초목달’을 공동 기획 및 개발하였고, 국내 유수의 교육기업들과 협업하여 영어 교육 콘텐츠를 개발해 왔다. 금번에 출시한 파닉스헌터와 보카헌터는 유아와 초등분야에서 학습자들이 PC와 모바일, 서책 등을 통해서 입체적이고 활동적으로 영어의 기초를 학습할 수 있도록 기획된 블렌디드러닝 방식의 영어학습 콘텐츠이다. 파닉스헌터는 유초등 대상 하루 10분(강의, 챈트, 학습게임, 이북, 애니메이션 등) 총체적 학습서비스로 아이의 흥미를 유발하는 학습 앱과 세이펜을 지원하는 학습교재로 구성되어 있고 보카헌터는 초등 대상 교육부 권장 필수 영단어가 탑재 되어있으며, 특허 받은 장기 기억학습법이 프로그래밍과 함께 개인 맞춤형 학습 관리까지

전국방방곡곡

더보기
부산유라시아플랫폼 메이커스테이션, 중기부 메이커 활성화 연차평가 A등급 쾌거
(평화데일리뉴스) 부산광역시도시재생지원센터가 운영하는 부산유라시아플랫폼 메이커스테이션이 중소벤처기업부 연차 평가에서 A등급을 받았다. 부산유라시아플랫폼은 지난해 중소벤처기업부 메이커스페이스 구축·운영 사업에 선정된 후 부산 메이커의 허브 역할을 하며 메이커운동 문화를 안착시키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했다. 특히 도시 재생 사업과 메이커스페이스를 연계, 지역 내 다양한 분야의 전문가와 함께 메이커 문화 확산 및 지역창업 활성화를 위해 다양한 프로그램과 시민 참여 행사를 개최한 것이 긍정적인 평가를 받은 것으로 보인다. 부산의 지역적 특성을 살려 산복도로 및 행복마을 원도심 주민 등 일반 시민을 대상으로 지금까지 교육 수료자 및 장비 이용자 364명으로 메이커 교육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동래 시싯골마을 주민들은 마을사업으로 메이커스테이션에서 3D프린터로 시제품 제작을 의뢰, 현재 납품 계약을 위해 업체와 협의를 진행하는 등의 성과를 거뒀다. 부산유라시아플랫폼 메이커스테이션은 지난해 11월 부경대학교 창업지원단과 함께 ‘부경크리에이티브 메이커페스티벌’을 통해 지역 내 고등학생, 대학생 및 창업자를 위한 메이커톤 경진대회를 개최했다. 메이커스테이션 내 3D프린터로 시

동아시아탐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