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08 (토)

  • 흐림동두천 22.7℃
  • 흐림강릉 21.8℃
  • 서울 23.8℃
  • 흐림대전 24.2℃
  • 흐림대구 23.8℃
  • 흐림울산 23.2℃
  • 광주 25.9℃
  • 구름많음부산 25.7℃
  • 흐림고창 26.0℃
  • 구름많음제주 30.4℃
  • 흐림강화 23.3℃
  • 흐림보은 22.7℃
  • 흐림금산 23.2℃
  • 흐림강진군 26.7℃
  • 흐림경주시 21.7℃
  • 구름조금거제 26.2℃
기상청 제공

평화정치

트럼프 무리한 방위비 증액, 미-멕시코 국경장벽 때문

민주당 장벽 건설 비용 통과시킬 가능성 제로

최근 트럼프 대통령이 무리하게 방위비를 증액하고 있는 것은 자신이 추진 중인 ‘미국-멕시코 국경장벽’ 때문이라는 진단이 나왔다. 최근 세종연구소는 박지광 前 세종연구소 미국연구센터장의 ‘세종논평’을 발표했다. <트럼프의 무리한 주한미군 분담금 인상 요구 배경과 대응 방안>이라는 이 논평은 미국 방위비 증액의 이면을 다루고 있다.

 

우선 논평은 “올 초 민주당이 장악한 미국 하원은 연방정부 셧다운 사태까지 감수하면서 미국-멕시코 국경 건설 예산의 대부분을 삭감하였다. 이러한 이유로 트럼프 장벽이라고도 불리는 미국-멕시코 국경장벽의 건설은 현재 예상외로 지지부진한 상태이다”라고 진단하고 있다. 하지만 트럼프는 여기에 매우 큰 분노를 하고 있다는 것.

 

 

미국-멕시코 국경 장벽은 70여마일 정도만 건설되었다. 이러한 더딘 진척에 트럼프 대통령은 분노와 초조함을 느끼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지난 9월 캘리포니아 오태이 메사(Otay Mesa)에 위치한 국경장벽 건설현장을 방문한 트럼프 대통령은 기자들에게 공개적으로 내년 말까지, 즉 선거전까지, 총 500마일에 달하는 국경장벽을 건설하겠다고 공언했다.

 

하지만 이를 달성하기 위해 무엇보다 중요한 것은 바로 예산이다. 트럼프 행정부가 2020년 예산안에 트럼프 장벽 건설을 위해 83억불을 배정했지만, 민주당이 지배하는 하원이 이를 통과 시켜줄 가능성은 제로에 가깝다. 결과적으로 현재 트럼프에게 가장 절실한 것은 바로 돈이다.

 

 

논평은 “이러한 상황에서 트럼프가 주한미군 주둔 비용을 한국 정부에 떠넘기고 이를 국경장벽건설에 사용하고자 하는 유혹을 느낀 것은 어찌 보면 당연하다”며 “우리나라뿐 아니라 일본도 60억불의 부담금 청구서를 받았다는 것은 트럼프가 해외 주둔 미군 예산으로 미국-멕시코 국 장벽을 건설하려는 의도가 있다는 것을 잘 보여준다”라고 지적하고 있다.

 

만약 세종논평의 이러한 진단이 사실에 가깝다면, 우리는 ‘한미동맹’의 진정성에 대해 다시 한번 묻지 않을 수 없다. 자신의 정치적 목적의 달성을 위해 무리하게 동맹국들에게 돈으 요구하는 행태는 ‘진정한 동맹’이라고 보기에는 어렵기 떄문이다.


평화가 경제다

더보기
한국인공지능협회, 한국마이크로소프트와 ‘마이크로소프트 서비스 활용 산업지능화 뉴딜 사업’ 속도 낸다
(데일리뉴스) 한국인공지능협회가 지난 6일 서울 종로구 한국마이크로소프트 본사에서 한국마이크로소프트와 산업지능화뉴딜 사업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양 기관은 이번 협약을 통해 한국판 뉴딜사업의 일환인 ‘산업지능화’ 국가 전략에 부응하고 마이크로소프트 서비스를 활용한 산업지능화뉴딜 사업에 공동 협력하기로 했다. 특히 전통 산업에 인공지능을 도입해 보다 큰 사회·경제적 가치를 생산하고 전통산업군의 수요기업 및 AI 기술 공급기업 간 비즈니스 매칭으로 새로운 산업지능화 플랫폼을 구축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수요 기업과 공급 기업의 과제를 지원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또한 마이크로소프트의 기업 지원 정책을 활용한 인공지능 기업 발굴 및 성장과 해외 진출을 지원한다. 마이크로소프트의 교육서비스와 협회의 자격제도를 활용한 인공지능 융합 인재 양성과 세미나·워크숍·전시회·경진대회·공동 마케팅 등 기타 협력 활동과 기존 산업뿐 아니라 모든 분야에서 개방형 AI 생태계 조성을 위해 상호 협력한다. 한국인공지능협회 김현철 회장은 “이번 MOU 체결을 통해 한국마이크로소프트와 협회가 함께 협력해 AI 기업의 발굴과 성장, 새로운 AI 사업 모델 개발로 한국의 디지털 뉴

글로벌파트너십

더보기

전국방방곡곡

더보기
드림셰어링-큐에스택, 암 경험자 라이프스타일 개선 위한 기술지원 사업 MOU 체결
(데일리뉴스) 사회적협동조합 드림셰어링과 큐에스택이 암 경험자들의 라이프스타일 개선을 위한 기술지원 사업 관련해 MOU를 지난 8월 6일 큐에스택 본사에서 체결했다. 드림셰어링과 큐에스택은 이번 MOU를 기반으로 암 경험자들의 라이프스타일을 위한 암 관련 사회적경제 생태계 조성 사업도 진행할 계획이다. 드림셰어링과 큐에스택은 이번 MOU를 통해 암 경험자들의 일상에서 겪는 어려움을 기술적 관점에서 해결하고자 하며 이를 통해 양 사가 함께 사업 발굴을 통한 비즈니스 환경을 구축하고자 한다. 특히 큐에스택의 BT/NT/IT 융합기술과 전문성을 기반으로 개발한 스마트 일회용 스크리닝 키트를 활용한 사업을 드림셰어링의 암 관련 생태계 네트워크와 연결해 여러 비즈니스 환경의 구축을 준비 중이다. 드림셰어링은 현재 고양시에 위치한 암 환우 사회복귀 및 창업 육성 시설인 리본센터를 운영하고 있으며 최근에는 국내 최초 암 테마 메이커스페이스 사업도 참여기관으로 운영 중이다. 큐에스택은 경기도 군포시에 위치하며 BT/NT/IT분야의 석 박사급 연구인력과 전문성을 바탕으로 스크리닝 키트 시장에 새로운 혁신을 일으키고 있다. 최근에는 QR코드 기반의 소변 내 4가지 바이오마커를

동아시아탐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