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3.24 (화)

  • 맑음동두천 15.6℃
  • 맑음강릉 13.3℃
  • 맑음서울 16.0℃
  • 맑음대전 15.0℃
  • 맑음대구 15.3℃
  • 구름많음울산 13.3℃
  • 맑음광주 15.0℃
  • 구름많음부산 14.2℃
  • 맑음고창 15.7℃
  • 맑음제주 14.2℃
  • 맑음강화 14.8℃
  • 맑음보은 14.2℃
  • 맑음금산 15.2℃
  • 맑음강진군 15.9℃
  • 구름많음경주시 14.6℃
  • 구름조금거제 14.2℃
기상청 제공

이슈엔오피니언

탈북민, 한국 법 몰라 자신도 모르게 전과자

통일 시대 대비해 남북한 인식 차이 줄여야

나라별로 법체계도 다르고 형법 조항도 다르고, 처벌의 수위도 다르다. 이 나라에서는 불법이 아닌 것이 저 나라에서는 불법이 되기도 한다. 현재 남한과 북한이 처한 상황이 이와 비슷하다. 탈북민들이 남한에 정착하는 과정에서 과거 북한에서의 생활습관처럼 행동했다가 느닷없이 전과자가 되는 경우가 있다.

 

 

탈북민인권변호사 전수미 화해평화연구소장은 최근 <통일신문>과의 인터뷰에서 이런 사례를 말했다. 실제 남한 생활 7년 차인 50대 초반의 한 남성은 동료들과 회식을 한 후 집에 가던 길에 지나가던 여성의 엉덩이를 툭툭치고 태연하게 가던 길을 갔다고 한다. 물론 여성들이 신고를 해서 그는 체포가 되었지만, 북한에서는 ‘강제추행’에 대한 처벌조항이 없다고 한다. 일상에서 남성이 여성의 신체를 만지는 것은 아무 일도 아니며, 심지어 처벌의 대상도 아니라는 것.

 

또한, 30대 초반의 한 탈북민은 사기죄로 경찰의 조사를 받는 과정에서 소변과 머리카락에서 마약 성분이 검출됐다. 그는 “북한에서는 어떤 병이든 마약으로 치료한다”라고 말했다. 북한에는 제대로 된 의약품이 없기 때문에 습관적으로 마약을 사용했던 것이다.

 

이러한 사례를 통해 본다면 탈북민에 대한 한국법 교육이 매우 절실한 것은 물론이고, 향후 통일 시대에 대비해서도 남북 주민 간의 법률적 인식 차이를 줄여나가려는 노력이 서서히 시작되어야 할 것으로 보인다.


평화가 경제다

더보기

글로벌파트너십

더보기
DXC테크놀로지, 제공·전략적 파트너 총괄 부사장에 켄 코리스 선임
(평화데일리뉴스) DXC테크놀로지가 켄 코리스를 제공·전략적 파트너 담당 총괄 부사장으로 선임했다고 지난 6일 발표했다. 최근까지 딜로이트 클라우드 부문 최고기술책임자(CTO)를 지낸 코리스는 마이크 살비노 DXC 사장 겸 최고경영자 직속으로 일하게 된다. 코리스의 선임으로 살비노는 지난해 9월 CEO 취임 후 총 8명의 경영진을 꾸리게 됐다. 코리스는 총괄 부사장으로 클라우드/플랫폼 서비스, 보안, 분석, 사물인터넷, 애플리케이션 서비스, 엔터프라이즈 클라우드 및 애플리케이션을 비롯해 DXC가 제공하는 핵심 솔루션을 총괄하게 된다. 또한 클라우드, 기업용 애플리케이션, 소프트웨어, 네트워킹, 하드웨어 업계 리더로 구성된 생태계 파트너와 관계를 구축하는 업무도 지휘하게 된다. 코리스는 DXC의 전략적 파트너와 협력해 협업형 솔루션 출시 기회를 발굴하고 DXC 및 파트너사에서 투자를 위한 비즈니스 사례를 수립하도록 도울 예정이다. 코리스는 이처럼 DXC의 솔루션 제공과 파트너 업무를 총괄함으로써 DXC가 고객사의 필요와 요구에 부응하는 최고의 기술 솔루션을 제공하도록 뒷받침할 계획이다. 살비노 CEO는 “코리스는 우리 솔루션을 혁신, 최적화하고 표준화해 기업용

전국방방곡곡

더보기
한국암웨이, 코로나19 극복 위해 5억원 지원
(평화데일리뉴스) 암웨이가 국가적 위기 극복을 위한 기부 행렬에 동참한다. 한국암웨이는 코로나19 확산 방지 및 피해 지원을 위한 성금 5억원을 지원한다고 지난 9일 밝혔다. 지원금은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기부 형태로 전달되어 의료진, 각 지자체 자원봉사자와 더불어 격리자 대상 식료품, 자가 진단 키트 등 필요 물품 구매를 위해 사용될 예정이다. 한국암웨이는 전국적으로 마스크 수급에 어려움을 겪고 있던 2월 국내 납품 업체와의 적극적 협업을 통해 엣모스피어 스카이 미세먼지 마스크 판매를 성사시켰으며 해당 수익금 전액을 이번 기부에 사용하기로 결정했다. 배수정 한국암웨이 대표이사는 “암웨이는 ‘사람들이 더 나은 삶, 건강한 삶을 살 수 있도록 돕는다’는 비전을 기반으로 기업의 사회적 역할을 지속 고민해 왔다. 이번 지원이 국가적 위기 상황에 조금이라도 보탬이 되길 바란다”며 “한국암웨이는 대구 암웨이 비즈니스 센터 운영 중단, 대면 교육 일정 취소, 전 직원 재택근무를 통해 피해 확산 방지에도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와 더불어 아동을 대상으로 한 마스크 제품 기부 또한 진행된다. 한국암웨이는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을 통해 대구와 경북을 포함한 코

동아시아탐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