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18 (금)

  • 맑음동두천 16.7℃
  • 흐림강릉 19.2℃
  • 구름많음서울 18.8℃
  • 흐림대전 19.7℃
  • 흐림대구 18.7℃
  • 울산 18.2℃
  • 흐림광주 18.5℃
  • 부산 18.2℃
  • 흐림고창 18.9℃
  • 흐림제주 19.4℃
  • 구름조금강화 20.2℃
  • 흐림보은 16.9℃
  • 흐림금산 18.4℃
  • 흐림강진군 17.9℃
  • 흐림경주시 17.7℃
  • 흐림거제 16.2℃
기상청 제공

글로벌뉴스

노르웨이 보건국, 에버브리지 공공경보 솔루션 도입해 코로나19 리스크 경감

노르웨이 보건국, 세계 전역에서 코로나19 지역감염이 확산하고 있는 가운데 에버브리지의 공공경보 솔루션을 활용해 격리 지침과 같은 관련 안전 프로토콜 및 위협 프로필을 자국민에게 전달

URL복사

 

 

(데일리뉴스) 재난관리 및 전국 공공경보 솔루션 업계를 선도하는 글로벌 기업 에버브리지가 노르웨이 보건국이 에버브리지의 공공경보 솔루션을 도입했다고 지난 10일 발표했다.

노르웨이 보건국은 에버브리지의 공공경보 솔루션을 활용해 해외 여행을 떠난 수많은 자국민을 대상으로 격리 지침이나 위험도 등 코로나19 대응 정보를 신속히 제공하고 있다. 코로나19 환자가 다양한 관광지에서 늘고 있는 가운데 노르웨이 당국은 해외 여행에서 돌아오는 자국민들에게 귀국 시 지켜야 할 필수 지침을 에버브리지를 통해 전달한다. 에버브리지의 공공경보 시스템은 어쩌면 삶을 구할 수도 있는 귀중한 정보를 시의 적절하게 제공한다. 또 개인 식별 정보을 수집하지 않는 방식으로 수신자의 프라이버시를 완벽하게 보호하고, 보건국의 공식 정보를 맞춤형 SMS로 제공한다.

노르웨이 보건국은 ‘현재 귀하가 여행하고 있는 곳에서 코로나19 감염자가 늘고 있기 때문에 귀국 시 격리될 가능성이 높다’와 같은 메시지를 자국민 여행객들에게 전달한다.

'셀 브로드캐스트’와 주소·그룹·위치 기반 멀티채널 기술을 결합한 에버브리지의 하이브리드 공공경보 시스템을 사용하면 노르웨이 자국민 전원이나 특정인을 대상으로 모바일 경보를 발송할 수 있다. 물론 프라이버시도 보호한다. 이를 통해 정부는 코로나19 위험지대 및 귀국 시 지켜야 할 프로토콜 등 중요한 정부를 자국민에게 전달해야 하는 주의의무를 다한다.

에스펜 르스트룹 낙스타 노르웨이 보건국 부국장은 노르웨이 TV 2 방송과의 인터뷰를 통해 “노르웨이 보건국은 에버브리지의 공공경보 시스템을 이용한다”며 “SMS를 통해 노르웨이 관광객에게 상황 변화를 알리는 것은 관광객들이 현재 상황을 스스로 평가하고 지키는 데 매우 중요하다”고 말했다.

4월 노르웨이 보건국은 에버브리지의 공공경보 시스템으로 노르웨이 전 국민과 외국인 관광객 30만명에게 540만건의 코로나19 팬데믹 관련 안전 문자를 발송했다. 보건국은 수신자의 국적에 맞춰 노르웨이어, 영어, 프랑스어, 독일어, 스페인어, 폴란드어, 러시아어로 각각 문자를 전달했다.

유럽연합이 회원국들에게 2022년 6월까지 전국 공공경보 시스템을 갖추도록 의무화한 가운데 최근 발생한 코로나19 팬데믹은 공공경보 시스템 도입에 기폭제가 됐다.

하비에 콜라도 에버브리지 인터내셔널 수석부사장은 “노르웨이 보건국은 해외에서 여행하는 국민들에게 정보를 전달하고 그들의 안전을 지키는 리더십 모델을 보여줬다”며 “국민들의 프라이버시를 보호하는 한편 어디서 여행하든 경계심을 늦추지 않도록 돕는 노르웨이의 공공 안전 이니셔티브를 지원하게 되어 영광스럽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에버브리지는 현재 호주, 그리스, 아이슬란드, 네덜란드, 뉴질랜드, 노르웨이, 페루, 싱가포르, 스웨덴 등 유럽과 아시아, 오세아니아, 중동, 아프리카, 남미 11개국에 전국 경보 시스템을 제공하고 있다. 플로리다, 뉴욕, 캘리포니아 등 미국 49개 주를 비롯한 북미 3700여 개 시와 주, 카운티에서 에버브리지의 전국 경보 시스템이 제 몫을 다하고 있으며, 유럽과 아시아, 인도에도 배치되어 있다.


평화가 경제다

더보기

글로벌파트너십

더보기
코베카, 재한 베트남 외국인 근로자들을 위한 코로나 시대에 특성화된 비대면 대출 공급 시스템 협약 (MOU) 맺어...
코베카, 재한 베트남 외국인 근로자들을 위한 코로나 시대에 특성화된 비대면 대출 공급 시스템 협약 (MOU) 맺어... (사)한베경제문화협회(코베카)와 ㈜론베이스 파트너스 및 컴제이제이는 재한 베트남 및 아시아 근로자들의 복지향상을 위한 대출 플랜 협약을 체결했다고 27일 밝혔다. 코베카 권성택 상근부회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재한 베트남 및 아시아 근로자들의 한국에서의 열악한 금융 대출 방식을 코베카 대출 복지 시스템으로 금융환경에서 소외된 외국인근로자들의 복지환경개선에 디딤돌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론베이스 파트너스(대표 김지환)는 국내 최초 외국인 근로자 비대면 무담보 신용 대출 시스템(DGB 캐피탈 E-9 대출)으로 재한 베트남 및 아시아 근로자들의 금융 복지에 차별적 대출상품을 중개하는 서비스를 제공하며 차후 다양한 방식의 대출 시스템을 개발하여 외국인 근로자들의 복지에 기여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DGB 캐피탈 E-9 대출 플랜은 국내 최초 외국인 근로자 비대면 신용대출 시스템으로 E-9 VISA 보유자인 베트남, 미얀마, 캄보디아, 네팔, 스리랑카 외국인 근로자 대상인 대출 서비스다. 대출금액은 최소 500만원에서 최대 1500만원까지 가

전국방방곡곡

더보기

동아시아탐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