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8 (수)

  • 맑음동두천 17.2℃
  • 구름조금강릉 16.7℃
  • 맑음서울 17.6℃
  • 구름많음대전 18.7℃
  • 구름조금대구 21.0℃
  • 연무울산 20.2℃
  • 맑음광주 19.8℃
  • 맑음부산 20.4℃
  • 맑음고창 17.6℃
  • 흐림제주 18.8℃
  • 맑음강화 16.5℃
  • 구름많음보은 18.1℃
  • 구름많음금산 19.2℃
  • 구름조금강진군 19.4℃
  • 맑음경주시 20.9℃
  • 구름조금거제 18.3℃
기상청 제공

경제/산업

식당.카페 영업제한 장기화···“수도권 사회적 거리두기 2.5단계 연장”

URL복사

 

6일 종료 예정이던 사회적 거리두기 2.5단계를 오는 13일까지 연장됐다. 이에 따라 음식점의 오후 9시~오전 5시 매장 영업제한, 카페의 매장 내 영업제한도 계속될 전망이다.

 

박능후 보건복지부 장관은 4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정례브리핑에서 “수도권의 거리두기 2.5단계가 오늘 13일까지 연장된다”며 “전국에 대해서는 거리두기 2단계를 20일까지 2주 더 연장한다”고 밝혔다.

 

지난 8월 중순 재확산하기 시작한 코로나19는 한때 400명을 넘겼으나 현재는 이틀 연속 200명 미만일 만큼 기세가 누그러졌다. 그런데도 정부가 사회적 거리두기를 연장한 까닭은 코로나19가 또 확산할 수 있다는 우려 때문이다.

 

정세균 국무총리는 이날 오전 거리두기 연장 발표에 앞서 “소상공인과 자영업자, 서민경제의 어려움과 일상생활 불편을 생각하면 대단히 죄송스럽다”면서도 “지금 고삐를 바짝 조여 확실한 감소세로 접어들어야만 더 큰 고통을 피할 수 있다”며 연장을 시사했다.

 

정부가 수도권의 사회적 거리두기 2.5단계를 연장하면서 음식점과 제과점, 휴게음식점의 영업제한도 계속될 전망이다. 앞서 정부는 지난달 30일 사회적 거리두기 2.5단계를 시행하면서 음식점, 제과점 등에 오후 9시부터 오전 5시까지 매장 영업을 금지시켰다.

 

또한 프랜차이즈형 카페는 시간과 상관없이 매장 내 취식을 금지시켰다. 헬스장과 골프장, 당구장 등 실내체육시설은 아예 운영을 할 수 없다.

 


평화가 경제다

더보기

글로벌파트너십

더보기
문재인 대통령과 스가 총리, 축하서신과 답신에 드러난 속내
지난 7년이 넘는 세월 동안 일본 정치를 좌우했던 아베 총리가 퇴임한 후 제99대 스가 요시히데 일본 총리가 정치의 전면에 나섰다. 일각에서는 한일관계의 새로운 전기가 마련될 것이라는 이야기도 있지만, 또다른 일각에서는 그런 기대를 하기란 무리라는 말도 있다. 스가 총리는 아베 전 총리의 정책 기조를 거의 그대로 유지하고 있기 때문이다. 하지만 그럼에도 과거와 같은 긴장 상태가 계속되지는 않을 것이라는 의견도 대두되고 있다. 일단 자신이 정치의 전면에 나선 만큼, 뭔가 ‘변화의 바람’은 존재해야 하기 때문이다. 여기에 또하나의 변수가 있다. 바로 한중일 정상회담이다. 일본은 미국과 전통적인 우방이지만, 그렇다고 중국 관계도 포기할 수 없는 입장에 있다. 코로나19사태가 본격화되기 이전부터 계속해서 시진핑 주석의 일본 방문을 추진했던 것도 바로 이런 이유 때문이다. 스가 총리의 등장과 한일관계, 향후 어떻게 전개될 것인가? 우리는 ‘친구’, 일본은 ‘이웃’이라 호칭 지난 9월 21일 스가총리는 문재인 대통령의 당선 축하 서신에 답신을 보냈다. 청와대는 이 사실을 전하면서 “스가 총리가 답신에서 문 대통령의 축하 서신에 대해 감사를 표한 뒤 양국이 중요한 이웃

전국방방곡곡

더보기

동아시아탐방

더보기
광주서부교육지원청, '학생 자살 예방 위한 긴급 협의회' 실시
광주서부교육지원청이 서부 관내 전체 고등학교 42개 교 및 특수학교 3개 교 등 총 45개 교를 대상으로 지난 23일 대강당에서 '학생 자살 예방 위한 긴급 협의회'를 실시했다.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22개 교, 23개 교로 나눠 총 2회에 걸쳐 진행됐고, 각 학교의 교감, 상담(교)사가 참석했다. 26일 서부교육지원청에 따르면 최근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한 코로나 블루, 가정 내 불화, 고위험군 학생들에 대한 상담 지원 미흡 등으로 발생할 수 있는 학생 자살 사고를 미연에 방지하기 위해 이번 협의회를 추진했다. 협의회에서 특강을 진행한 서부교육지원청 박주정 교육장은 자살로 생을 마감한 아이들에 대해 안타까움과 그 아이들을 살려내지 못한 괴로움으로 마음 아파했던 지난날에 대해 언급을 했다. 이어 학생들과 가장 가까운 담임교사 및 상담교사들이 정서행동특성검사 결과 관심군(고위험군) 학생들에 대한 따뜻한 관심을 가져 달라고 당부했다. 또 마음보듬센터 등 전문기관과의 연계, 학교 생명 존중 교육 활성화 등을 통해 아이들을 위해 노력해 줄 것을 강조했다. 협의회에서는 학교 내 자살 예방을 위한 교육이 실시됐고, 자살 고위험군 학생에 대한 체계적인 지원을 통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