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17 (화)

  • 맑음동두천 15.8℃
  • 구름조금강릉 14.1℃
  • 구름많음서울 16.7℃
  • 흐림대전 14.7℃
  • 대구 16.7℃
  • 흐림울산 16.4℃
  • 박무광주 16.3℃
  • 구름많음부산 16.9℃
  • 구름조금고창 17.9℃
  • 맑음제주 20.7℃
  • 흐림강화 14.9℃
  • 맑음보은 12.1℃
  • 맑음금산 13.8℃
  • 구름많음강진군 17.6℃
  • 맑음경주시 15.1℃
  • 구름많음거제 15.2℃
기상청 제공

코로나19/속보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47명···전날 대비 절반으로 급감

URL복사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16일 47명으로 확인됐다. 전날 기록한 110명에 비해 절반도 안 되는 수다. 아울러 일일 확진자가 50명 이하로 떨어진 것은 지난달 29일 38명 이후 17일 만이다.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이날 0시 기준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신규 확진자 47명을 포함해 2만5035명이라고 밝혔다.

 

이날 신규 확진자 중 지역발생은 41명, 해외유입은 6명이다.

 

해외유입 확진자는 미국과 인도에서 각각 2명, 네팔과 체코에서 각각 1명씩 유입됐다. 내국인은 1명이고 나머지 5명은 외국인이다.

 

지역발생 확진자는 ▲서울 17명 ▲경기 15명 ▲인천 4명 등 수도권에서 41명 중 36명이 발생했다. 그 외 지역은 대전과 전북에서 2명, 충남에서 1명이다.

 

이날 격리해제된 환자는 98명 늘어 누적 2만3180명이다.

 

사망자는 전날보다 2명 늘어 441명이며, 국내 평균 치명률은 1.76%다.


평화가 경제다

더보기

글로벌파트너십

더보기

전국방방곡곡

더보기

동아시아탐방

더보기
접경지역 지자체, 시민들 “대북전단 살포 금지” 한목소리
접경지역 지방자치단체와 6.15공동선언실천남측위원회 등 시민단체가 대북전단 살포 금지법의 연내 입법을 촉구했다. 6.16남측위와 경기도, 강원도, 인천시 대표단은 17일 국회본관 귀빈식당에서 연석회의를 열고 대북전단 살포 금지 입법을 촉구하는 내용의 공동 입장문을 발표했다. 이들은 “지난 6월 탈북단체들의 대북전단 살포가 기폭제가 되어 개성 남북공동연락사무소가 폭파되고 남북관계는 악화일로를 걸었다”며 “군사행동은 잠시 멈춰졌지만 남북관계가 또다시 대결의 시대로 되돌아갈 수 있는 위기상황이 이어지고 있다”고 했다. 이들은 일부 보수단체의 대북전단 살포가 ‘충돌을 부르는 도발행위’라며 “접경지 주민을 비롯한 한반도 평화와 인권을 훼손하는 행위”라고 비판했다. 국회를 향해서는 “남북 간 신뢰 회복을 위한 1호 법안으로 대북전단 살포 금지 관련 법률 개정안을 연내에 반드시 통과시켜야 한다”고 촉구했다. 한편, 연석회의에는 이창복 6.15 남측위원회 상임대표의장, 이재강 경기도 평화부지사, 김성호 강원도 행정부지사, 이종철 6.15 경기본부 상임대표, 박정원 6.15 강원본부 상임대표, 강주수 인천평화복지연대 상임대표, 이재정 더불어민주당 의원 등이 참석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