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SK하이닉스, 깜짝 실적 거둬... 2분기 영업익 38.3% 증가 - 매출액 10조3217억원, 영업익 2조6946억원 각각 기록
  • 기사등록 2021-07-27 10:45:34
기사수정
SK하이닉스는 27일 공시를 통해 2분기(4~6월) 경영성과를 발표했다/SK 하이닉스

SK하이닉스는 27일 공시를 통해 2분기(4~6월) 경영성과를 발표했다. 2분기 매출액이 10조3217억원, 영업이익이 2조6946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각각 20%, 38.3% 증가했다.  

SK하이닉스는 공시에서 “PC, 그래픽, 컨슈머용 메모리 수요가 크게 늘었고 서버용 메모리 수요도 회복된 것이 실적 개선을 이끌었다”고 설명했다.

10나노급 2세대(1y)와 3세대(1z) D램, 128단 낸드플래시 등 첨단 공정 제품이 잘 팔려 원가 경쟁력도 올라갔다. 이를 통해 매출액은 전 분기 대비로 볼 때 22%, 영업이익은 103% 증가했다.

SK하이닉스는 올해 하반기에도 수요가 지속적으로 늘고 계절적 성수기여서 메모리 시장이 좋은 흐름을 이어갈 것으로 전망했다. 

특히 낸드플래시에선 고용량을 탑재한 모바일 신제품을 출시하고, 기업용 SSD 수요도 더욱 늘어날 것으로 내다봤다.

이 회사는 하반기에 D램에선 기술 경쟁력을 유지하고, 낸드플래시에선 수익성을 높이는 데 집중할 계획이다. 

우선 D램은 64GB 이상의 고용량 서버 D램 판매를 늘려간다. 또 EUV를 활용해 양산을 시작한 10나노급 4세대(1a) D램을 고객에게 공급하고, DDR5도 하반기에 양산할 방침이다.

낸드플래시는 128단 기반의 모바일 솔루션과 기업용 SSD 제품 판매를 확대해 3분기에 흑자전환을 이루고, 연말부터는 176단 양산에 돌입한다는 계획이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07-27 10:45:34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