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하나은행, 취약계층 대출금리 부담 완화 - 개인사업자와 서민금융 대출금리 최대 1%포인트 내려
  • 기사등록 2022-07-06 09:37:00
기사수정

하나은행이 개인사업자와 서민금융 대출금리를 최대 1% 인하한다고 5일 밝혔다. 하나은행이 개인사업자·저소득층을 대상으로 대출금리 인하에 나선다.

 

하나은행은 개인사업자와 서민금융 대출금리를 각각 최대 1%포인트 지원하는 등 금융 취약계층 이자 부담을 낮춰줄 방침이다.

 

하나은행은 금리 상승기에 어려움이 가중되고 있는 금융 취약계층을 지원하기 위해 `HANA(하나) 금융지원 프로그램`을 시행한다고 5일 밝혔다.

 

하나은행에 따르면, 오는 11일부터 고금리 개인사업자 대출과 서민금융 지원 대출에 대해 각각 최대 1%포인트 금리를 지원한다. 


연 7%를 초과하는 고금리 대출을 이용 중인 개인사업자 차주들은 만기가 도래하면 7% 초과 금리에 대해 최대 1%포인트 금리를 감면받게 된다.

 

대출 기한 연장 시점에 개인사업자 차주의 대출금리가 연 8%로 산출됐다면, 금리 1%포인트를 지원해 7%로 금리를 책정하는 식이다.

 

저소득층의 이자 부담도 완화한다. 하나은행은 서민금융 지원 대출 상품인 `새희망홀씨대출` 신규 고객에 대해 최대 1%포인트 금리를 인하하기로 했다.

 

이달 내 전국 하나은행 점포에는 `금융지원 상담창구`가 설치된다. 주요 거점 점포에 상담창구가 마련돼, 전담 직원은 상환 능력이 저하된 취약 차주를 대상으로 상환 유예, 상환 방식 변경, 추가 금리 우대 방법 등을 안내한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2-07-06 09:37:00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